앵커로 이동
앵커 포인트

타오위안의 아름다움

앵커 포인트

일본 블로거의 타오위안 여행 아름다운 경관과 인간미를 느끼다

업데이트 됨:2018-12-18

발표일자:2018-06-03

인기:522

교통부 관광국의 통계 결과에 따르면 2017년 대만을 방문한 일본인 관광객의 수는 144만 9246명이며 이는 대만에 방문한 모든 외국인 관광객의 수의 17.68%에 해당하는 높은 수치입니다. 더욱이 최근 일본에는 ‘대만 열풍’이 불고 있습니다. 타오위안시정부는 일본 관광 시장에서의 영역 확대를 위해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설 것입니다. 여행사 그리고 블로거와의 협업을 통해 대만과 일본의 관광 사업자가 협업할 수 있도록 만들어 더 많은 일본인 관광객이 타오위안에 방문할 수 있게 할 것입니다.

타오위안시정부 관광여행국은 일본 블로거들의 타오위안 방문을 추진했으며, 그들은 색다른 시각으로 타오위안을 소개했습니다. 첫 스타트를 끊은 두 명의 일본 블로거는 Aiwan과 Mikiko입니다. 이들은 ‘미식’과 ‘키즈’라는 두 가지 테마를 가지고 다시(大溪)옛거리, 스먼 저수지, 산컹 옛거리, 관광 공장, 타오위안 신사, 중전 시장, 난먼 시장 등 장소를 방문해 현지 전문가와 함께 문화를 체험하며 타오위안의 다양한 면모를 살펴봤습니다!

키즈 노선에는 초콜릿 공화국, 궈위안이 케이크&페이스트리 박물관, 로봇 원더랜드가 있어 타오위안의 인문학적, 과학적 면모를 느겼습니다. 미식 노선에는 일본인에게 깊은 인상을 주는 현지 먹거리인 다시 떠우깐(豆乾), 옛맛 땅콩사탕, 중전 시장 윈난성-미얀마 요리, 스먼 활어, 산컹 옛거리 주변의 창의 먹거리 등을 맛봤습니다. 밤에는 호텔 오차드 파크, 주도 프라자 호텔. 168 Inn 모텔에서 다양한 숙박 형태를 체험했습니다.

사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