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로 이동
앵커 포인트
앵커 포인트

양쳐우 삼림 산책로(羊稠森林步道)

앵커 포인트
옛날 양치기들의 발걸음을 따라 난칸시의 지류인 컹구띠에 들어서면, 비록 나무사이의 양쳐우(민남어로 양우리라는 뜻)나 양을 치는 광경은 이제 더 이상 볼 수 없지만, 적지 않은 등산객들의 모습을 이 적막한 산림 산책로에서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양쳐우컹 삼림 산책로는 총길이 약 3.3킬로미터로, 대부분 평탄하고 걷기 좋으며 녹음이 드리워진 길로, 멀리는 고속철이 통과하는 터널도 바라다 보입니다. 꼭 한 번 다녀갈 만한 아름다운 곳입니다.
쟝롱파 기금회 문물관, 창류 미술관 옆의 양쳐우항을 따라 100미터 정도 위로 올라가다보면, 귀여운 산양 석조물이 있는 등산로 입구가 보입니다. 넓은 흙돌길은 힘들이지 않고 걸을 수 있으며, 100미터 정도 걷을 후에는 본 산책로의 첫번째 관문인-하오한포에 도착하게 됩니다. 급속도로 칼로리를 소모시키는 215개의 계단이 여러분의 심폐기능에 도전장을 내밉니다. 만약 처음부터 많은 체력을 쓰고 싶지 않다면, 오른편의 길을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두 길 모두 치펀산으로 통하며, 치펀산 정상의 건강광장에는 그네와 간단한 헬스기구들이 설치되어 있어, 잠시 쉬어갈 수 있습니다. 솔솔 불어오는 산바람과 함께 200미터 정도 평탄한 흙계단을 더 가면 빠펀산으로 향하게 됩니다. 만약 <경량급> 등산을 계획하셨다면, 오른편 오씨사당 방향의 길로 접어들면 중산로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젠산 방향으로 계속 가다보면, 고압전기 송신탑이 우뚝 솟은 곳이 산정상인데, 지우펀산으로 향하는 길에서 오른쪽 갈림길로 접어들면 커다란 용수나무 아래에 자리잡은 <백년 롱토 꽌인 투띠먀오(사당)>로 갈 수 있으며, 왼쪽은 런아이로 3단 560항의 등산로 입구로 통하는 길입니다. 지우펀산을 지나 돌계단을 따라 전망대에 오르면 고속철이 빠른 속도로 터널을 빠져나가고, 타오위엔 국제공항 비행기들의 이착륙모습이 보이고, 더 멀리는 배들이 타이완 해협을 지나고 있어, 육해공의 경치가 한데모여 감탄을 금할 수 없습니다. 산책로의 최고점은 해발 225미터의 양쳐우산 정상으로, 가장 인기있는 고속철 감상지입니다. 계속되는 내리막길을 걸으며, 딱정벌레 생태구역의 정자, 길다란 형태의 정자를 지나면 산책로의 종점인 류푸로 등산로 입구에 도착하게 됩니다. 양쳐우컹 삼림 산책로는 풍부한 생태경관을 지니고 있는데, 봉황꼬리나비, 다람쥐, 사슴벌레등이 필통수, 유동나무, 상사나무 사이를 드나들고 있어, 도시와 인접한 이 녹지에서 다채로운 자연의 모습을 마음껏 펼치고 있습니다.

관광 명소 정보

서비스 시설

  • 전망대
  • 버스정거장
  • 산책보도

주의 사항

산책로는 모두 5개의 출입구가 있습니다. 양쳐우항, 난상로 345항, 난상로 663항, 류푸로, 런아이로 3단 560항, 그중에서 중산로 양쳐우항 입구의 교통편이 가장 편리합니다.

교통

클릭 후 각 출발지에 따라 가장 적합한 교통노선을 계획하시기 바랍니다.

주차

길가 주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