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로 이동
앵커 포인트

기도하는 자에게 신의 가호가 있으니 - 신당에서 복을 비는 여행

대만의 전통 민간 신앙은 도교, 불교 위주입니다. 지역적 특색이 다른 것처럼 각 지역의 종교 문화도 저마다 다릅니다. 타오위안에는 백 년 역사를 자랑하는 사원이 많습니다. 이 사원들은 현지인들에게 중요한 신앙의 중심이자 더 나아가 현지 생활을 축소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사원 앞의 광장에서 전통 연극을 보거나 바둑 또는 장기를 두고 사원 입구에서 판매되는 먹거리들을 즐기는 것과 설과 명절 때 사원에서 신에게 복과 평안을 비는 것 모두가 일상 생활의 일부입니다. 사원으로의 복을 비는 여행은 여행객에게 현지의 문화와 신앙을 체험할 수 있게 합니다.

신께 인사를 드릴 때의 의례

대만의 전통 사원에서는 산문(山門) 너머, 패루(牌樓) 뒤 모두가 신령의 영역입니다. 사원을 참관하는 여행객이라면 건축물과 지붕 장식인 교지도(交趾陶)와 석조 조각 등 아름다운 종교 예술 작품에 경외하는 마음을 담아 고기 등 음식을 먹으며 경내를 돌아다니는 것은 자제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도교 사원은 세 개의 정문이 있습니다. 그 중 중간 문은 신령님이 드나드실 때 사용하는 통로로 대규모 활동이 있을 때에만 개방됩니다. 좌측에 있는 문은 벽면에 용모양 조각 또는 그림이 장식돼 있어 용문(龍門)이라 불립니다. 우측에 있는 문은 맹호의 모습이 장식돼 있어 호문(虎門)이라 불립니다. 참관 시의 순서는 용문으로 입장하고 호문으로 나오는 것입니다. 만약 사원에 순서 안내도가 있다면 해당 안내도를 따라 참관하면 됩니다.

신께 인사를 드릴 때의 기본적인 방법

  • 첫 번째 단계
    공물을 준비한다

    신선한 꽃과 과일을 준비해 신령님께 올린다. 일반적으로 사원 근처에서 판매해 쉽게 구입할 수 있다.

  • 두 번째 단계
    향을 피우거나 양손으로 합장한다

    향을 하나 또는 세 개를 들고 사원 밖에 놓인 천공로 앞에서 옥황상제께 인사를 드린다. 상제께 인사를 드렸다면 본전 중앙에 계신 주신께 인사를 드린다.

  • 세 번째 단계
    기도사를 읊는다

    신령님께 인사를 드릴 때에는 먼저 마음속으로 자신의 이름과 주소지를 밝힌 후 바라는 것을 말씀드린 후 신령님의 보우하심에 감사를 드린다

친절 알림 노트: 만약 본인의 종교 및 신앙적 이유로 향을 피우기 곤란한 여행객이라면 합장을 하거나 경건한 마음으로 참관을 하면 된다.

Top